창업문의 SMS
창업문의 SMS
메인메뉴

Community

Media & Broadcast

언론 및 방송

[아주경제]‘세계 최초’ ’국내 유일‘ 향초 브랜드 역사 새로 쓴 아로마무역 임미숙 대표
작성자  |  양키캔들 작성일  |  2018-05-16
 

‘세계 최초’ ’국내 유일‘ 향초 브랜드 역사 새로 쓴 아로마무역 임미숙 대표

 

이들 수식어는 모두 한사람, 세계적인 향초 브랜드 양키캔들의 한국공식수입원 아로마무역 임미숙 대표를 일컫는 말들이다.

 

임 대표는 국내 향기 비즈니스 시장의 1세대다. 2000년대 초부터 국내 빅 브랜드가 장악하고 있던 화장품 시장의 틈새를 공략하기 위해 유럽산 아로마 바디용품의 수입 판매를 시작했다. 이때도 향초(캔들) 상품을 조금씩 취급했지만, 본격적인 향기 사업을 시작한 건 2007년. 종합방향제가 선진국형 힐링 아이템임을 눈여겨 보고 미국 양키캔들 본사와 국내 독점 수입 계약을 공식 체결했다. 이후 2012년부터 가맹사업을 시작, 국내 향초 시장의 60% 이상 점유율을 차지하며 전국 150개 매장, 1분에 1개꼴로 자캔들이 판매되는 등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.


<기사전문보기> 

다음글 [아시아경제] '양키캔들' 신향 5종 출시…"로멘틱한 연인들의 속삭임"
이전글 [글로벌이코노믹] 양키캔들, 봄 액세서리 50% 세일
목록으로